상단여백
HOME 공연
[현장 취재] 젊은 국악인들 창의적 도전, 빛을 발하다!현장 취재_21C한국음악프로젝트 본선 경연

<2018 21세기한국음악프로젝트>

도발적 일렉트로닉 ‘옹헤야’ 대상, 전통 풍류 ‘도깨비바람’ 금상 수상

 

젊은 국악인들의 도전적이고 실험적인 무대가 통(通)했다. 한국음악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할 창작곡을 개발하고 역량 있는 신진국악인을 발굴하기 위한 국악방송의 <21세기한국음악프로젝트>가 8월 25일 오후 7시 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 펼쳐졌다. 올해 12회를 맞는 이 날 무대에는 1. 2차 예선을 통과한 10팀의 아티스트들이 본선 무대에 올라 차례로 기량을 발휘하며 경연을 벌였다.

임효정 기자 사진 ⓒ조일권. 국악방송

 

 

 

대상 수상 궁예찬 <옹헤야 어쩌라고> 공연 무대

수상(2018)

대상 : 궁예찬 <옹헤야 어쩌라고>

금상 : 도시 <매풍 : 魅風>

은상 : 박한결x장명서 <대나무숲> / 김주현x본x조한민 <구원>

동상 : 신민속악회 바디 <흩어져서 흐드러지다> / 올담 <우공이산>

장려상: 오음 <혼원술래> / 음악창작그룹 너나드리 <받으시오> / 453프로젝트 <행방불명>

sEODo 밴드 <바다>

 

강영우 기자  Press@ithemove.com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