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인사
김명곤 배우, 마포문화재단 이사장 취임

(재)마포문화재단 신임 이사장에 배우 김명곤(69)이 임명됐다. 임기는 3년이다.

신임 김 이사장은 1983년 영화 ‘바보선언’으로 데뷔해 임권택 감독의 영화 ‘서편제’(1993)로 청룡영화상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배우로 이름을 알렸다.

연극 <흑백다방> <격정만리> <아버지> 등 연극 배우로 활약했다. 최근 국립극장 70주년 기념작으로 창극 <춘향>을 연출했다.

예술행정 경험으로 국립중앙극장 극장장, 제8대 문화관광부 장관을 역임, 현재 세종문화회관 이사장을 겸하고 있다.

김 신임 이사장은 “배우로서 예술과 예술행정을 겸비한 경험들이 마포 지역 문화와 재단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문화예술 분야의 깊은 조예와 행정력을 겸비한 김명곤 이사장이 취임함으로써 지역의 문화수준이 더욱 더 향상될 것” 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강영우 기자  press@ithemove.com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