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2023 청주공예비엔날레' 개막, 45일간의 대장정 시작- ‘사물의 지도’주제로 57개국 251작가‧팀 3,000여점 전시

8월 31일, '2023 청주공예비엔날레'가 문화제조창 야외광장에서 개막식을 갖고 45일간의 장정에 올랐다. 

총 상금 1억 4,300만원, 역대급 규모로 치러진 이번 공모전 시상식에는 총 103명의 파이널리스트 가운데 16인이 참석했다.

조직위원장 이범석 청주시장은 “청주공예비엔날레는 이미 한국을 대표하는 K-컬처”라며 “인류의 태동부터 언제나 우리 곁에 함께해왔던 ‘공예’의 가치와 무궁무진한 확장성, 그리고 감동을 K-컬처의 중심 청주공예비엔날레에서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초대의 말을 전했다.

2023-2024 한국방문의 해 K-컬처 이벤트 100선에도 꼽힌 2023 청주공예비엔날레는 9월의 첫날 정식 개장해 10월 15일까지 45일간의 여정을 이어간다.

 

강영우 기자  press@ithemove.com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