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인사
[인사] 신임 국립중앙박물관장 김재홍 교수 임명
김재홍 국립중앙박물관장

국립중앙박물관에 김재홍 국민대 한국역사학과 교수(59·사진)가  임명됐다. 7월 4일, 대통령실은 정무 인사 발표에서 김 신임 관장이  30여 년간 한국 고대사를 연구한 학자라고 밝혔다. 

발표에 의하면, "김 관장은 국가유산 및 역사에 대한 이론적 전문성과 박물관 운영의 풍부한 현장 경험을 겸비했다. 문화유산을 체계적으로 보존하고 세계와 교류하는 등 국립중앙박물관을 이끌 적임자”라고 했다.

김 관장은 서울 국립중앙박물관을 비롯해 13개 산하 박물관을 총괄한다.

1965년 경북 영천에서 태어난 그는 서울대 국사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 대학원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삼국시대 생활 유적과 농업사를 비롯해 무덤, 목간(木簡·글을 적은 나무 조각), 철기 생산 분야를 연구했다.

 

1993년 학예연구직을 시작으로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약 20년간 근무하며 2012년 제6대 국립춘천박물관장을 지냈다. 이후 국민대 국사학과(현재 글로벌인문·지역대학 한국역사학과) 교수로 부임하며 한국학연구소장 등을 지냈다. 국민대 박물관을 새로 단장한 명원박물관 관장을 맡기도 했다.

이 밖에 한국상고사학회장, 국립인천해양박물관 설립위원, 국가유산청 문화유산위원회 위원 등으로 활동했다.

주요 저서로는 <한국 고대 농업기술사 연구: 철제 농구의 고고학> <통일신라 고고학개론>(공저) 등이 있다. 고대 목간의 분류 방안을 제시한 연구 논문도 발표했다.

△경북 영천 출생(59) △서울대 국사학과 졸업 △국립중앙박물관 학예연구관 △국립춘천박물관장 △국민대 글로벌인문·지역대학 한국역사학과 교수 △국민대 명원박물관장 △한국상고사학회장 △국립인천해양박물관 설립위원 △국가유산청 문화유산위원회 위원

이수민 기자  Press@ithemove.com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