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esival
탁탁탁! 랩 소리에 전해지는 쾌감_'제6회 서울 탭댄스 페스티벌'탭댄스 1세대 김길태 감독과 마포문화재단 4월 축제

경쾌한 랩에 어울린 탭댄스의 다양한 변주를 한 자리에서 만난다.

국내 유일의 프로 탭댄스 페스티벌로 올해 6회째 맞는 서울 탭댄스 페스티벌은 마포문화재단이 주최로 4월 3일부터 7일까지 마포아트센터 플레이맥에서 5일간 열린다.

탭댄스 1세대’ 김길태 예술감독과 한국 탭댄스 중심지 마포에 위치한 마포문화재단이 의기투합해 탄생시킨 탭댄스 축제로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탭댄스의 다양한 매력을 선보여 왔다. 콘서트, 토크쇼, 경연쇼, 콩쿠르까지 국내 유명 탭댄서부터 새로 발굴될 루키까지 특유의 에너지를 발산하며 다양한 장르를 아우른다.

 

축제의 첫 무대는 탭댄스 콘서트 <the ‘TONE’>(4/3). 남성 탭댄서가 중심인 탭씬에서는 드물게 여성으로만 이루어진 탭댄스 팀 심볼(SYMBOL)이 페스티벌 밴드와 함께 콘서트 형식으로 연출할 섬세하면서도 파워풀한 발짓이 기대를 모은다. 탭댄스 토크쇼 <탭 톡 쇼>(4/5)는 국내 유명 탭댄서들이 퍼포먼스와 함께 그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토크쇼 형식과 접목한 탭댄스 공연이라고 할 수 있다. 특히 영화 ‘스윙키즈’ 원작 뮤지컬 ‘로기수’의 안무가 박용갑, 탭씬에서 오랜시간 활동하며 여성 탭댄서의 대표주자로 꼽히는 김경민 등의 출연진이 눈에 띈다.

 

이외에도 다양한 계층의 참여로 탭댄스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작년에 새롭게 도입한 ‘경연 쇼’ 형식의 공연이 올해에는 더 성대하게 진행될 예정으로 탭댄서와 타장르의 아티스트가 팀을 이루어 경연하는 콘테스트 콘서트 <콜라보 탭댄스 쇼>, 10살 이상 나이차를 가진 두명의 참가자들이 경연하는 탭댄스 콘테스트 <오버텐>이 세대와 장르를 뛰어 넘은 감동을 전할 준비를 하고 있다. 특히 <오버텐>은 지난해에도 시도되어 서로 다른 세대가 팀을 이루어 보여주는 뭉클한 감동의 무대로 많은 관객들의 눈시울을 붉히게 한 바 있다.

 

축제의 피날레를 장식할 <제3회 서울 탭댄스 콩쿠르>는 2022년 시작된 국내 최초의 탭댄스 콩쿠르로 올해에도 참신하고 열정적인 루키들을 배출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대상에게는 150만원, 2등과 3등에게는 각각 30만원, 20만원의 상금이 준비되어 있어 탭댄스 꿈나무들의 의욕을 한층 자극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더불어 경연의 막바지에는 뮤지컬배우 이성훈, 탭댄서 오민수, 박창훈 등 지난해 우승자들이 함께 하여 훈훈하게 대미를 장식할 계획이다.

 

제6회 서울 탭댄스 페스티벌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마포문화재단 누리집(www.mfac.or.kr)에서 확인 가능하다.

 

4.3(수)-4.7(일) 마포아트센터 플레이맥

 

 

 ▶ 이 주의 페스티벌

3.29(금)-4.7(일)  2024 통영국제음악제 통영국제음악당

3.1-7.31 2024 위클리 클래식 페스티벌 경복궁클래식, 갤러리오누이, 마이스터클랑, MEG아트홀 등

3.19(화) 제33회 현대음악축제 일신홀

3.19(화)-3.23(토) 모두뮤직페스타 모두예술극장

3.22(금) 제1회 마포대합창제

4.3(수)-4.7(일) 서울탭댄스페스티벌 마포아트센터 플레이맥

이수민 기자  Press@ithemove.com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