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ART 전시
탕평한 세상을 향한 두 임금의 이야기_<탕탕평평蕩蕩平平-글과 그림의 힘>영조 즉위 300주년 기념 특별전

 ‘탕평’은 싸움이나 논쟁 따위에서 어느 쪽에도 치우치지 않음을 뜻하는 말이다. 유교 경전 『서경書經』의 「홍범洪範」조에 나오는 “무편무당 왕도탕탕 무당무편 왕도평평無偏無黨 王道蕩蕩 無黨無偏 王道平平”에서 유래한 단어로, 이를 풀면 뜻이 “치우침이 없고 무리를 만들지 않아야 왕도가 탕탕하고, 무리를 만들지 않고 치우침이 없어야 왕도가 평평하다.”는 의미다.

유교를 바탕을 한 조선시대는 왕과 신하들 간 대립이 극심했고, 파벌간 세력 다툼이 많아 사화도 잦았다. 영. 정조 시대는 탕평과 민생의 안정을 통해 조선의 중흥을 일으킨 시기로 평가 받는다.

 

박문수분무공신전신상

임금은 어떻게 신하들에게 휘둘리지 않고 탕탕평평하게  소통했을까?

국립중앙박물관은 2024년 영조英祖(재위 1724-1776) 즉위 300주년을 맞으며 특별전 “탕탕평평蕩蕩平平-글과 그림의 힘”(12.8.-‘24.3.10.)을 열었다. 영조와 정조正祖(재위 1776-1800)가 ‘탕평한 세상’을 이루기 위해 ‘글과 그림’을 활용해 소통하고자 노력하는 모습에 주목하는 전시다. 영조와 정조가 쓴 어필御筆과 두 임금의 의도를 반영해 제작된 궁중행사도 등 18세기 궁중서화의 화려한 품격과 장중함을 대표하는 54건 88점을 선보인다. 전시품들은 18세기 궁중서화의 대표작으로 서화의 예술적 아름다움을 감상하는 동시에 글과 그림이 어떻게 사용되었는지 생각해볼 수 있다.

 

감란록

전시는 총 4부로 구성됐고, 제1부 ‘탕평의 길로 나아가다’에는 서적과 그림을 전시한다. 영조는 한글로 풀어쓴 언해본을 제작해 일반 백성에게까지 임금의 뜻이 전해지도록 노력했다.

 

특히 주목해야 할 전시품으로 <삽살개> 그림은 일반 공개는 처음인데, 영조가 아끼는 화원 화가 김두량金斗樑(1696-1763)이 삽살개를 그리고 영조가 탕평을 따르지 않는 신하를 낮에 길가를 돌아다니는 삽살개에 비유하는 글을 더해 탕평을 따르라는 뜻을 전하고 있다.

 

주부자 시의도

제2부 ‘인재를 고루 등용해 탕평을 이루다’는 영·정조가 글과 그림으로 지지 세력을 확대하는 내용이다. 영조의 탕평책을 뒷받침해준 박문수朴文秀(1691-1756)의 38세와 60세 초상화를 나란히 배치해 세월의 변화에 따른 얼굴 표현의 차이를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신하의 스승인 군사君師를 자임할 정도로 학문 수준이 높았던 정조가 주자를 존숭한 일면을 김홍도金弘道(1745-1806 이후)가 그린 <주부자 시의도>로 보여준다.

 

장조 추상존호 금인

제3부 ‘왕도를 바로 세워 탕평을 이루다’에서는 영·정조가 ‘효’와 ‘예’를 내세워 정당한 왕위 계승자임을 강조하는 상황을 다룬다. 정조는 좋은 글귀의 시호諡號와 존호尊號로 사도세자의 덕을 칭송했다. 그는 사도세자의 복권을 위해 20년 간 노력해 반대세력을 설득하며 왕에 버금가는 존호를 올릴 수 있었다.

 

화성원행도

제4부 ‘질서와 화합의 탕평’은 정통성 문제로 분열되었던 정치권 통합을 이룬 정조가 1795년 화성에서 개최한 기념비적 행사를 글과 그림으로 보여주는 공간이다. <화성원행도> 8폭 병풍에는 왕을 중심으로 신하들이 질서를 이루고 백성은 편안한 이상적 모습이 구현되어 있다. 영상으로 상세히 소개해 정조의 제작 의도를 전한다.

 

사극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2021)에서 영조를 연기한 배우 이덕화의 음성으로 오디오가이드를 통해 몰입도를 높인다.

 

12.8(금)-2024.3.10(일)  국립중앙박물관

 

----------------------------------------------------------------------------

 

▶ 이 주의 전시

12.22(금)-2024.4.14(일) 스투파의 숲, 신비로운 인도 이야기 국립중앙박물관 기획전시실

12.8(금)-2024.3.10(일) 어디로 주름이 지나가는가 아르코미술관 , 공간열림(구 스페이스필룩스)

12.8(금)-2024.03.10(일) 탕탕평평蕩蕩平平-글과 그림의 힘 국립중앙박물관

11.28(화)-2024.1.14(일) 필묵변혁 筆墨變革 -송수남·황창배-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11.14(목)-2024.3.31(일) 이야기, 무대에 오르다_국립극장 공연예술박물관 기획전시실  국립극장

12.22(금)-2024.4.14  국립중앙박물관 기획전 ‘스투파의 숲, 신비로운 인도 이야기’ 국립중앙박물관

1.18(토)-2024.3.31 워너브러더스 100주년 셀러브레이션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

11.3(금)-2024.03.03(일) 에르베 튈레展 색색깔깔 뮤지엄 한가람미술관

11.3-2024.03.03 로렌차일드 요정처럼 생각하기 한가람미술관 제7전시실

11.10(금)-2024.3.31  <MSCHF: NOTHING IS SACRED> 대림미술관

11.1(수)-2024.2.25 요시다 유니 석파정 서울미술관

10.19(목)-2024.3.31 KISS-세르주 블로크 국내 최초 전시 뉴스뮤지엄 연희

10.31(화)-2024.3.31 갈라 포라스-김:국보  리움

10.31(화)-2024.3.17(일) 렘브란트, 17세기의 사진가 대구미술관

10.27(금)-2024.3.31(일) <ONE STEP AWAY>이경준 사진전 그라운드 시소

10.21(토)-12.31(일) 방혜자, 빛의 세계로 떠나다 영은미술관

2023. 9. 15(금) ~ 2024. 2. 18(일)  신소장품전 소마미술관

10.17(화)-2024.2.24 <만화경의 방> 송은미술관

10.7(토)-2024.2.25 <인도현대도자> 클레이아크 김해미술관

11.1(수)-2024.5.19 <Zoo in the Ground>展 뮤지엄그라운드

9.14(목)-2024.02.12(월) 가장 진지한 고백:장욱진 회고전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

9.20(수)-2024.3.3(일) 일리야 밀스타인:기억의 캐비닛 마이아트뮤지엄

 

임효정 기자  Press@ithemove.com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