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공연 Musical
역사 판타지 액션 활극 'THE BOOK' , 정조테마공연장 개관 기념작‘무예도보통지’라는 무예서(書)를 통해 현대와 조선을 넘나드는 뮤지컬로 탄생

수원 화성행궁에 9월 말 개관한 ‘정조테마공연장’을 활용한 수원의 고유 공연관광 콘텐츠로 뮤지컬 <THE BOOK>이 11월 11일과 12일 이틀간 정조테마공연장에서 선보인다.

 

수원시립공연단이 화성행궁에 새로 오픈한 정조테마공연장 개관 기념작으로  창작 무예 뮤지컬 <THE BOOK>을 제작했다.

<THE BOOK>은  수원화성과 정조, 장용영과 무예도보통지를 소재로 국내외 관광객에게 <난타>와 <점프>처럼 수원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공연관광 콘텐츠를 보급하고자 기획한 공연이다.

 

정조가 집대성한 무예서 ‘무예도보통지’를 두고 벌어지는 역사 판타지 액션 활극인 <THE BOOK>은 무예서 연구에 몰두하던 정조에게 자객이 찾아와 무예서를 훔치며 이야기가 시작된다. 사라진 무예서인 ‘무예도보통지’는 21세기 수원화성에서 발견되고, 무예서를 쫓아 과거로부터 건너온 호위무사와 유튜브 콘텐츠 촬영을 위해 수원화성에 있던 아이들이 타임슬립을 통해 조선시대로 되돌아가 빼앗긴 무예서를 되찾기 위한 고군분투를 소재로 삼았다.

‘무예도보통지’는 군사력을 중시했던 정조의 명으로 규장각의 검서관인 이덕무와 박제가, 장용영의 장교인 무사 백동수가 1790년 편찬한 훈련용 병서이다.

현재 수원시립공연단이 화성행궁 신풍루 앞에서 매일 상설 공연으로 보여주는 무예24기 시범 또한 이 무예서를 바탕으로 고증하여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선보이고 있는 것이다.

 

이번 공연은 지난 4월 취임 후 대한민국 국공립극단 페스티벌 개막작 연극 <몽연>, 제60회 화성문화제 주제공연 <자궁가교> 협력연출 등 활발한 행보를 펼치고 있는 권호성 수원시립공연단 예술감독의 연출과 소리극 <서편제>, 뮤지컬 <굿세워라 금순아>, <메밀꽃 필 무렵> 등 여러 히트 작품으로 평단에 잘 알려진 배우 겸 작가 진남수의 대본, 연극 <몽연> 과 뮤지컬 <향화>, <반쪽이전>, <메밀꽃 필 무렵> 등에서 작곡과 음악감독을 역임한 이술아의 음악이 만나 오랜 시간 호흡을 함께한 세 사람의 케미가 드러나는 작품이다.

연출을 맡은 권호성 예술감독은 “그동안 정조대왕과 관련된 극들이 진지한 분위기로 관객에게 다가갔다면, <THE BOOK>은 판타지적 요소를 가미해 한층 가볍고 유쾌한 분위기로 남녀노소 누구나 신나게 즐길 수 있는 공연이 될 것이다.” 라며 “이번 무예극이 수원을 대표하는 공연이자 관광상품으로 각인될 수 있도록 연출에 심혈을 기울였다.” 고 말했다.

 

이번 공연은 권호성 예술감독 취임 후 수원시민들에게 선보이는 첫 작품으로  시민들에게 어떻게 다가갈지 기대된다.  지난 9월에 새로 위촉된 신규 단원들과 기존 단원들 간의 시너지가 효과를 발휘할 지 지켜볼 일이다.

 

수원시립공연단 기획공연 창작 무예 뮤지컬 <THE BOOK>은 11월 11일 11시, 15시와 12일 15시, 총 3회로 정조테마공연장에서 공연이 펼쳐진다.

공연티켓은 10월 24일부터 인터파크티켓 홈페이지(ticket.interpark.com)에서 구매할 수 있다. 전석 1만원이며, 수원시민은 2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http://www.artsuwon.or.kr)와, 공식 SNS 등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이수민 기자  Press@ithemove.com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