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공연 국악
120년 만에 대한제국 마지막 궁중잔치 <임인진연> 최초 무대국립국악원, 1902년 덕수궁 잔치 재현

1902년 음력 11월 8일, 대한제국 황실은 고종의 즉위 40주년과 나이 60을 바라보는 망륙(望六)인 51세를 기념하며 궁중잔치 ‘임인진연’을 덕수궁 관명전에서 거행했다, 황태자가 다섯 차례에 걸쳐 간청한 끝에 성사된 행사로 500년 조선왕조와 대한제국 시기를 포함한 마지막 궁중잔치로 기록돼 있다.

국립국악원은 올해 임인년을 맞아 대한제국의 마지막 황실잔치를 120년 만에 최초의 공연 무대로 재현한다. 8월 12일(금)부터 14일(일)까지 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 대표공연 ‘임인진연’(연출 박동우, 출연 국립국악원 정악단‧무용단)을 선보인다. 자주 국가를 염원했던 1902년 대한제국의 ‘임인진연’을 중심으로 찬란한 궁중예술의 가치와 의미를 소개하기 위해 이번 공연을 마련했다.

 

 

 

당시 국가를 상징하는 황실의 진연(進宴, 궁중에서 베푸는 잔치)이 기록된 ‘의궤’와 ‘도병(圖屏, 그림 병풍)’ 등 당대의 기록 유산에 근거해 국립국악원은 궁중예술을 전통 방식으로 무대에 되살린다.

 

1902년 음력 11월 8일의 궁중잔치 ‘임인진연’

대한제국과 조선왕조 500년 궁중예술의 결정판

 

당시 급변하는 개화기에 국제적으로는 황실의 위엄을 세우고 내부적으로는 군신의 엄격한 위계질서를 보이는 국가적 의례를 선보임으로써 자주 국가 ‘대한제국’을 대외적으로 과시하기 위한 방편의 일환으로 ‘임인진연’의 의미를 찾을 수도 있다.

 

당시의 진연은 크게 남성 신하들과 함께 공식적인 행사를 올린 ‘외진연’과 황태자와 황태자비, 군부인, 좌․우명부, 종친 등과 함께한 ‘내진연’으로 나뉘어 행해졌는데, 이번 공연에서는 예술적인 측면이 강한 ‘내진연’을 120년 만에 무대 공연으로 되살린다. 1902년의 내진연을 재현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_임인진연_관명전_내진연도(출처-한국고전번역원)

 

 

임인진연_관명전도(출처-한국고전번역원)

의궤와 도병에 기록된 전통 방식 그대로 재현

 

국립국악원은 이번 공연을 위해 당시 진연의 상세 내역이 기록된 ‘진연의궤’와 ‘임인진연도병’ 등 기록 유산을 바탕으로 되살린다. 연출과 무대 디자인은 홍익대학교 박동우 교수가 참여해 내진연이 거행되었던 덕수궁 관명전을 도병에 남겨진 모습으로 무대 위에 재현한다.

 

임인진연_봉래의

 

특히 주렴(朱簾, 붉은 대나무발)과 사방으로 둘러쳐진 황색 휘장막 등을 활용해 황제의 공간과 무용, 음악의 공간을 구분해 실제 진연의 사실감과 생생함을 높일 예정이다.

임인진연_봉래의

전통 방식으로 꾸며진 공간에서 선보이는 국립국악원 정악단과 무용단의 공연 구성은 황제에게 일곱 차례 술잔을 올린 예법에 맞춰 선보인다. 

임인진연_가인전목단

 

임인진연_선유락

 

임인진연_선유락

궁중무용으로는 봉래의, 헌선도, 몽금척, 가인전목단, 향령무, 선유락이, 궁중음악으로는 보허자, 낙양춘, 해령, 본령, 수제천, 헌천수 등 황제의 장수와 나라의 태평성대를 기원한 화려하고도 품격 있는 궁중예술의 정수로 무대를 꾸민다.

임인진연_선유락

 

 

황제의 시선에서 진연을 마주하는 특별한 순간

궁중예술 문화유산을 통해 국민과 화합 기원해

 

특별히 이번 무대는 극장에서 공연으로 선보이는 만큼 객석을 황제의 어좌로 설정해 관객이 황제의 시선에서 진연을 마주할 수 있도록 시야를 설정했다. 극장이기 때문에 가능한, 궁에서는 볼 수 없는 시선이다. 또한 음악과 무용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나치게 복잡하고 긴 의례와 음식을 올리는 절차 등은 과감히 생략해 진연을 공연 예술로 접할 수 있도록 꾸몄다.

박동우 연출

박동우 연출은 “대한제국이라는 시대적 정서와 궁중예술의 아름다움을 전통 방식으로 무대에 재현하고자 했다.”며, “황제의 시선으로 구성한 이번 공연을 통해 많은 관객들이 궁중예술의 멋을 깊이 있게 감상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영운 국립국악원 원장

김영운 국립국악원장은 “120년 전 자주 국가를 염원했던 대한제국의 찬란한 궁중문화를 통해 이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게도 소중한 문화유산의 가치와 문화를 통한 화합의 정신이 널리 전해지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8세 이상 관람 가능. 공연시간 90분

S석 5만원, A석 3만원, B석 2만원 (문의 02-580-3300)

 

8.12(금)-8.14(일) 7:30pm. / 3pm. 국립국악원 예악당

 

 

임인진연_무대스케치

 

주요 프로그램

ㅇ (주요 절차)

황제 입장, (1작)황태자가 잔을 올림, (2작)황태자비가 잔을 올림, (3작)영친왕이 잔을 올림, (4작)군부인이 잔을 올림, (5작)좌명부가 잔을 올림, (6작)우명부가 잔을 올림, (7작)종친, 척신이 잔을 올림, 황제 퇴장

 

 

ㅇ (궁중 무용)

․봉래의 ․헌선도

․몽금척 ․가인전목단

․향령무 ․선유락

 

 

ㅇ (궁중 음악)

․보허자 ․낙양춘

․해령 ․본령

․수제천 ․헌천수

강영우 기자  press@ithemove.com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