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교류
서울예술단, <신과 함께> 대만 진출웨이우잉국가문화예술센터 오페라하우스 에서 첫 해외 뮤지컬로 초청 공연

서울예술단의 창작가무극 <신과함께> 시리즈 두 편의 2020년 대만 공연이 확정됐다.

서울예술단의 대표작 <신과함께>는 오는 2020년 5월 16일과 17일에 <신과함께_저승편>이, 5월 30일과 31일에는 <신과함께_이승편>이 대만 가오슝 웨이우잉 국가예술문화센터(이하 웨이우잉) 오페라하우스(2236석)에서 공연된다.

웨이우잉은 대만의 남부 최대 도시인 가오슝에 처음으로 생긴 국립극장으로 지난 2018년 10월에 개관한 이래 1년간 270개의 프로그램, 409개의 공연을 개최하였으며 380만 명이 방문한 공연장이다.

웨이우잉 국가예술문화센터

창작가무극 <신과함께>의 시리즈 공연은 웨이우잉의 2020년 정기공연 프로그램으로 초청되어 공연할 예정이다. 웨이우잉 측은 지난 11월 24일 2020년 공연프로그램 기자간담회를 통해 <신과함께> 시리즈 공연을 현지 언론에 소개한 바 있으며, 이는 웨이우잉에서 공연되는 첫 해외 뮤지컬 작품이다.

서울예술단 유희성 이사장은 “이번 대만 공연은 <신과함께>의 아시아권 진출 사업의 시발점으로 향후 서울예술단 국제교류 사업의 중요한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저승과 이승, 공간은 다르지만 인간과 신이 함께하는 따뜻한 이야기는 대만 관객들에게도 행복한 웃음과 큰 감동을 드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강영우 기자  Press@ithemove.com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