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류승룡의 <백두대간 문화유산 답사기>, EBS 다큐멘터리 3일, 설날 특집 방송

배우 류승룡이 EBS ‘백두대간 문화유산 답사기’를 통해 우리나라 무형유산의 아름다움을 전한다. 문화재청(청장 정재숙)과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진옥섭)이 운영하는 <문화유산채널>에서 제작한 다큐멘터리 ‘류승룡의 백두대간 문화유산 답사기’가 오는 2월 3일 EBS 1TV에서 오후 9시 5분에 방영된다.

 

백두대간의 남단인 지리산에서부터 시작해 백두대간을 따라 올라가며 우리 민족의 문화를 만나는 로드 다큐멘터리로, 류승룡은 지리산에서 출발해 전북 남원 판소리, 경남 밀양백중놀이, 경남 진주 검무, 충남 서천 한산모시짜기, 경기 안성 남사당풍물놀이를 거쳐 강원 양구 돌산령지게놀이까지 다양한 문화유산을 접한다. 한반도의 거대한 백두대간 산줄기와 물줄기에 따라 바뀌는 다양한 민중의 삶과 철학, 문화를 찾아가면서 무형유산의 가치를 재발견하는 모습이 아름다운 영상과 함께 전해진다.

이번 프로그램은 2018년 제51회 휴스턴 국제영화제 다큐멘터리 부분 금상을 수상한 ‘자연과 철학을 담은 한국의 정원’ 제작팀이 다시 한 번 힘을 합쳐 제작했다.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은 문화유산이 지닌 가치를 국민에게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2010년부터 ‘문화유산채널’을 운영하고 있으며, 다양한 문화유산 동영상 콘텐츠 제작과 TV 프로그램 제작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직접 운영하는 온라인 채널(애플TV, 에브리온TV 등)을 활용해 정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대상 국내외 무료 송출지원 사업도 진행하고 있다.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은 앞으로도 국민에게 친근한 문화유산 콘텐츠를 제작‧보급해 문화유산의 가치를 널리 알리고 공감대를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한다.

 

땅은 곧 삶이다

땅은 곧 삶이다. 백두산에서 지리산까지 이어진 한반도의 거대한 산줄기 백두대간.

그 백두대간 산과 들과 강의 변화에 따라 지역마다 다양한 삶과 문화를 만들어냈다. 

넓고 풍요로운 남도의 들판은 화려하고 구성진 소리 가락을 만들어냈고, 

거칠고 험한강원도의 산세는 죽음 위에서 뛰노는 놀이문화를 만들어냈다.

 

강영우 기자  Press@ithemove.com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