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제11회 국립국악원 최우수학술상 신별 수상우수학술상 이정욱, 우수평론상 박종현

 

국립국악원(원장 김영운)은 2022년 ‘제11회 국립국악원 학술상’의 수상자를 발표하고

12월 27일(화) 오전 10시 국립국악원 우면당에서 시상식을 가졌다.

최우수학술상에는 신별, 우수학술상에는 이정욱, 우수평론상에는 박종현이 수상했다.

 

‘최우수학술상’ <야심사(夜深詞)>와 <정세(靖世)>의 음악적 연관에 대한 소고

‘우수학술상’ 공주지역 풍물문화의 재현적 성격과 전승 경로의 변화

‘우수평론상’ 국악-재즈 크로스오버와 “전통 확장” 이데올로기

 

국립국악원 학술상은 전통예술계의 학술과 평론분야 우수인재 발굴 및 연구와 활성화에 이바지하고자 마련됐다.

 

‘국립국악원 학술상’은 국악계에서 처음으로 시도된 전국 규모의 현상 원고 모집으로 2012년부터 시행되고 있다. 이번 학술상에는 ‘전통예술’과 관련된 자유주제로 학술과 평론 분야에서 청년학도, 신진학자, 국악을 포함한 인접분야 학자 등이 참여했다.

 

‘최우수학술상’에는 신 별씨의「<야심사(夜深詞)>와 <정세(靖世)>의 음악적 연관에 대한 소고」, ‘우수학술상’에는 이정욱씨의 「공주지역 풍물 문화의 재현적 성격과 전승 경로의 변화」, ‘우수평론상’에는 박종현씨의 「국악-재즈 크로스오버와 “전통 확장” 이데올로기」선정되었다. ‘최우수학술상’에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과 상패, 그리고 상금 500만원, ‘우수학술상’과 ‘우수평론상’에는 국립국악원장상과 상패, 그리고 상금 각 300만원이 수여됐다.

 

아울러 수상작으로 선정된 3편의 원고는 한국연구재단 등재지인 󰡔국악원논문집󰡕에 게재되는 특전이 부여되어, 내년 47집(4월 30일 발행)에서 볼 수 있다. 󰡔국악원논문집󰡕은 국립국악원 누리집(http://www.gugak.go.kr)에서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다.

 

앞으로도 국립국악원은 전통예술계의 학술과 평론분야에서 우수인재를 발굴하고 연구의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국립국악원 학술상’(매년 하반기 9~10월경 접수)을 포함한 다양한 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다.

 

강영우 기자  press@ithemove.com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