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뮤지컬 <렌트> 한국 공연 20주년을 맞이 ‘홈커밍데이’ 개최하다<렌트>의 역사를 함께 해온 배우들과 스페셜 커튼콜 진행 예정
2020 뮤지컬 <렌트>, 20주년 홈커밍데이

1996년, 토니상, 퓰리처상, 연극협회상, 드라마 비평가상, 오비상 등 뮤지컬에 주어질 수 있는 모든 상을 석권하며 뉴욕 브로드웨이의 총아로 떠오른 뮤지컬 <렌트>는 파격적인 형식과 락 오페라로 일대 혁명을 일으켰다. 2000년 7월 5일, 대한민국에도 상륙한 렌트>는 당시 한국의 정서에 맞지 않다는 우려에도 불구하고 연일 만석의 큰 성공을 거두었고, 최초로 뮤지컬 팬클럽을 양산하는 등 한국 뮤지컬 문화에서도 새로운 트렌드를 주도했다.

 

그리고, 20년간 8번의 시즌을 거쳐 2020년 현재를 맞이한 한국의 뮤지컬 <렌트>는, 한국 공연 20년을 기념하여 7월 5일 일요일 특별한 ‘홈커밍데이’를 개최한다.  

2020 뮤지컬 '렌트', 'Seasons of Love'

<렌트>는 2000년 공연부터 2020년 공연까지 총 8번의 시즌 동안 총 120명의 배우와 함께 해왔다. 오는 7월 5일 진행되는 ‘홈커밍데이’에는 그간 <렌트>의 역사를 함께 해온 선후배 배우 중 남경주, 최정원, 전수경, 성기윤, 이건명, 황현정, 김영주, 박준면(2000년), 정선아, 소냐(2002년), 김수용, 송용진(2004년), 나성호(2007년), 유승현, 최현선(2009년), 강태을, 송원근, 브라이언, 조형균, 윤공주, 김지우, 김경선, 이든(2011년) 등이 한자리에 모여 <렌트>의 20년을 함께 축하할 예정이다.

 

이들은 7월 5일 저녁 6시 30분, 20주년 기념 공연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렌트>의 초연 멤버들은 극 중 소수 장면에 카메오 출연을 준비하고 있으며, 모든 초청 배우들은 2020년 공연 배우들과 함께 공연 종료 후 진행되는 “Seasons of Love”의 스페셜 커튼콜에 함께 하여 특별한 무대를 꾸민다.

 

뮤지컬 <렌트> 20년을 맞이하여 7월 5일 1, 2회 공연 모두 전석 30% 할인 이벤트는 물론, 유료 예매자 전원에게 20주년 기념 포토 엽서를 증정한다. 한편, 뮤지컬 <렌트>는 8월 23일까지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양몽원 기자  themove99@daum.net

<저작권자 © 월간 더무브 THE MO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